company

바이오알파, 산업부 우수기술연구센터 지원사업 선정
바이오알파 관계자 기념촬영
바이오세라믹 맞춤형 의료기기 개발…5년 간 25억원 지원

바이오신소재를 활용한 근골격계 재생분야 전문기업인 바이오알파가 생체 활성 바이오세라믹 3D 프린팅에 대한 보유 기술력을 인정받아 2017년도 산업통상자원부 우수기술연구센터(ATC) 사업에 선정됐다.

우수기술연구센터 지원 사업은 산업부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세계일류상품 개발촉진 및 세계적 기술경쟁력 확보라는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우수한 기술 잠재력을 보유한 기업부설연구소를 선정해 우수기술연구센터로 지정하고 기술개발자금을 지원해 세계적인 수준의 연구소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바이오세라믹 소재를 활용한 3D 프린팅 기반 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개발’로 환자마다 다른 형상의 골결손 복원이 목표다.
향후 5년 간 산업부로부터 25억원의 지원을 받게 된다.

임준영 바이오알파 3D이노베이션센터장은 “여러가지 선•후천적 질병과 사고 등으로 인한 기형•결손을 포함한 기능 손실이 증가하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골이식이 필수적”이라며 “현재 손상된 경조직의 치료 방법으로는 주로 자가골, 동종골, 이종골 이식이 주를 이루고 있는데 수술비용이 높고 자가골 채취량의 제한과 해부학적 불일치, 면역학적 거부반응 등의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임 센터장은 “회사에서 보유하고 있는 뼈를 구성하는 성분과 동일한 무기질 재료인 생체활성 바이오세라믹 3D프린팅을 통해 환자맞춤형 조직재생 분야에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현승 바이오알파 대표는 “의료분야에서의 4차 산업혁명은 어느 산업보다 발빠르게 이뤄지고 있다”며 “개인별 맞춤형 조직재생 분야에 대비하기 위한 기술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바이오알파에 이번 선정은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시지바이오,흡수성체내용 지혈용품 ‘이지스탑’ 출시